Home > 관광정보


시대를 초월해 엮어가는 사계절 미노의 화시

에도시대 일본의 중심지로 발전했던 화의 전통과 자연이 공존하는 미노시. 이 지역의 영주였던 가나모리 나가치카(金森長近)가 발전시킨 종이의 대표 산지로서 지금도 옛 모습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습니다.
나가라가와 강에 우뚝 서 있는 가와미나토 등대, 부를 뽐내며 세웠던 우다쓰(동자기둥)가 즐비한 거리 모습은 에도의 운치와 기상이 살아 숨쉬고 있습니다. 메이지와 다이쇼 시대의 다양한 건축유산을 둘러보시는 것도 또 다른 재미를 느끼실 수 있을 것입니다.
여러분도 미노에서 오랜 세월 변치않는 고도의 풍경을 만끽해 보시지 않겠습니까!


建築 歴史・文化 祭り・イベント
味・土産 自然 体験